삶이보이는 창

 

공지사항

 

 

 

 

 

> 독자마당 > 언론에 비친 창

 


신문, 잡지 등 각종 매체에 실린 창의 소식들을 보는 곳입니다.


[시인의마을] 식물의 싹 -아버지 / 고선주 - 한겨레신문
     | 2008·02·20 11:14 | HIT : 3,791 | VOTE : 587 |
http://www.hani.co.kr/arti/opinion/column/270577.html

 

[시인의마을] 식물의 싹 -아버지 / 고선주
시인의마을
한겨레
 
어둠 속에서 잠을 만들어 내지 못하는

아버지의 굵어진 손마디가

제초제보다 더 독하게 살아온

세월을 일으켜 세운다

산과 들판이 힘겹게 삭발하는 풍경 아른거리고

봄 여름 가을 겨울 쓸데없이 오가는데

들판을 버리지 못하는 아버지

감자와 콩의 뒤꽁무니를

도회지 자식놈들 다루듯 만지작거리다

막내놈 낳았을 때

지독한 추위에도 어린 싹들이

살아보겠다고 고개 내미는 것 보았다

고된 삶이 기다리고 있을지 모르는데

봉투에 담겨져 봄 되면 나오라는

아버지의 굵은 손마디 위로

힘겹게 솟구치는 싹 하나가 떨어진다

 

-시집 <꽃과 악수하는 법>(삶이보이는창)에서

 

고 선 주

<전북일보> 신춘문예에 당선하고, <열린시학> <시와정신> 등에 시와 평론을 발표했다.

<광주전남작가> 편집장으로 일하고 있다.


기사등록 : 2008-02-19 오후 07:01:18

     
213   손으로 노동하는 이들에게 바치는 헌사 - 연합뉴스 보도기사   07·12·24 3208
212   [책과 삶]‘숨은 책들’ 그 진가를 찾으세요 - 경향신문 보도기사   07·12·24 2938
211   [삶의창] 어느 잡지에서 배운다 - 한겨레신문   07·12·31 2853
210   [책과 삶]삶의 변두리, 명장의 손 - 경향신문   07·12·31 3396
209   이발사·자전거 수리공·금은세공사… 정직하고 고달픈 손들의 애틋한 이야기 - 한국일보   07·12·31 3812
208   사진 에세이집 '사라져가는 수공업자' - 매일경제   07·12·31 3710
207   [한장면]금붙이 뚝딱 ‘미다스의 손’ - 한겨레   08·01·02 3769
206   <삶이보이는창> 창간 10주년, <푸른작가> 10호   08·01·14 3735
205   그 시절 호황 아련한 추억 - 인천일보   08·01·17 3745
204   문학계가 주목하는 ‘리얼리스트 100’ - 뉴스메이커   08·01·17 3577
203   “발과 글로 ‘예견된 생명파괴 재앙’ 고발하겠다” - 한겨레신문   08·01·24 3825
202   작가들, 경부운하를 비웃다 - 오마이뉴스   08·01·24 3929
201    "월요일 출근길에 이 책을 읽자" - 프레시안   08·02·11 3644
200   자전거 빵꾸 때우는 거? 맹장수술하고 비슷해 - 오마이뉴스   08·02·20 3758
  [시인의마을] 식물의 싹 -아버지 / 고선주 - 한겨레신문   08·02·20 3791
198   침묵 깬 고선주 시인… 등단 12년만에 첫 시집 - 무등일보   08·02·25 4099
197   등단 12년 만의 결실 - 전남매일   08·02·26 4007
196   꽃으로 악수하는 삶을... - 호남일보   08·03·03 3841
195   [출판]꼴찌 선생의 좌충우돌 교단일기 - 중도일보   08·03·05 4196
194   실패한 교사? 성공한 교사! - 인천일보   08·03·10 4131
1234567891011
Copyright 1999-2021 Zeroboard / skin by GGAMBO